[ENJA 9729]

Desordem & Progresso

소비자가격

24,000 won
(구매시 2,400원 적립)

이 아티스트의 다른앨범

  • 이 아티스트의 다른앨범이 없습니다.

연관앨범


 
Hotel Bossa Nova - Desordem & Progresso
 
Liza da Costa, Vocals
Alexander Sonntag, Bass
Wolfgang Stamm, Drums
Tilmann Hohn, Guitars
 
All songs composed and arranged by Hotel Bossa Nova
 
Tracks:
 
01. Largo De Camoes
02. Manha
03. Estrada Amarela
04. Nao Dou
05. Caminhos
06. Abelao
07. Despedidas
08. Nadia
09. Mom Ento
10. Ceu Aberto
11. Adeus C.h.
12. Seja Agora
13. Flor
 
 
 
 
호텔 보사노바의 4번째 보사노바
 
최고의 재즈-월드뮤직 - 퓨전의 불꽃 놀이 - terrorverlag.com
수준 높은 유럽 보사노바  - cinesoundz.de
독창적인 4중주 보사노바 - Jazzthing
 
라틴 아메리카 대륙에서 연주되는 모든 종류의 음악 중에서 Bossa Nova는 의심 할 여지없이 가장 가벼운 발자국이다. 1950 년대 브라질의 안토니오 카를로스 조빔 (Antonio Carlos Jobim)과 주앙 길 베르토 (João Gilberto)와 같은 전설로 시작된 보사노바는 전 세계에 퍼져 있으며 오늘날 국제 라틴 재즈 별자리다. Bossa Nova는 HBN이 자신의 라틴 재즈 방향으로 모험을 떠나기 시작하여 독창적인 세계 재즈 작곡으로 새로운 영토를 반복적으로 매핑합니다. 무대에서 가수 리자 다 코스타 (Liza da Costa)의 인생에 대한 열정으로 휩쓸린 밴드는 음악 평론가들의 박수와 즉흥 마스터 Tilmann Höhn (기타), 알렉산더가 즐기는 최고의 명성에 한 걸음 더 나아가게되었습니다. Sonntag (베이스) 및 Wolfgang Stamm (드럼). 호텔 보사 노바는 레버쿠젠 재즈 타게 (D), 세인트 모리츠 (CH)의 페스티벌 다 재즈, 드레스덴 재즈 타게 (D) 또는 재즈 페스티벌 재즈 & 조이 (D)와 같은 길을 따라 2006 년부터 함께 여행했습니다. , Jazz Night Zug (CH), Jazztage Lichtensteig (CH)는 매진 된 콘서트와 열성적인 팬들의 뒤를 잇습니다. AO VIVO (Otone 2006), SUPRESA (Otone 2009), BOSSANOMIA (ENJA 2011) 및 NA MEIA LUZ (ENJA 2013) 및 Desordem & Progresso (ENJA 2015)는 Bossa Nova를 새로운 전망으로 이끌었습니다. 유럽의 Bossa-Nova 태피스트리에 영향을 미치는 fado, samba 및 Afro-Cuban의 스트랜드는 함께 듣기 쉬운 소리로 들리지 않고 항상 부력이 있습니다. 그들의 복잡성에도 불구하고 그들의 노래는 결코 머리에 얽매이지 않고 항상 지구와 동정심이 있습니다. 호텔 보사 노바 라이브는 몇 가지 무성한 비평가들에 따르면 "Desordem e progresso"로 예술적 야망을위한 새로운 공간을 열었습니다. 이 새 앨범의 가변성과 가치는 HBM 재즈-월드 음악-융합-불꽃 놀이에 대한 즐거움과 열의를 희생하지 않았습니다.
Of all the varieties of music played on the Latin American continent Bossa Nova is without a doubt the most light-footed. What began in the 1950s with legends like Antonio Carlos Jobim and João Gilberto in Brazil, has spread in the meantime over the whole world and is today a fixed star in the international Latin Jazz constellation. Bossa Nova is the jumping off point for HBN to venture off in their own Latin jazz directions, where they repeatedly map out new territory with original world jazz-compositions. On stage, the band, swept along by singer Liza da Costa’s zest for life, is has let out the stops one notch more, to the applause of music critics and a superb reputation enjoyed by the improvisation masters, Tilmann Höhn (guitar), Alexander Sonntag (bass) and Wolfgang Stamm (drums). Hotel Bossa Nova has been on a journey together since 2006, with stops along the way like the Leverkusen Jazztage (D), Festival da Jazz in St. Moritz (CH), Dresdner Jazztage (D) or the Jazzfestival Jazz & Joy (D), Jazz Night Zug (CH), Jazztage Lichtensteig (CH), leaving behind a wake of sold-out concerts and enthusiastic fans. AO VIVO (Otone 2006), SUPRESA (Otone 2009), BOSSANOMIA (ENJA 2011) und NA MEIA LUZ (ENJA 2013) and Desordem & Progresso (ENJA 2015) is an oeuvre which has truly led the Bossa Nova to new vistas. Weaving strands of fado, samba and Afro-Cuban influences together into their European Bossa-Nova tapestry, their sound is always buoyant, without devolving into easy listening. In spite of all their complexity their songs are never head-bound, always down-to-earth and sympathetic. Hotel Bossa Nova live has become a legend, according to not a few exuberant critics, with „Desordem e progresso“opening up new space for their artistic ambitions. The gain in variability and virtuosity in this new album has not been at the expense of playfulness and the enthusiasm for the HBM jazz-world-music-fusion-fireworks, which is unquenchable.
 

Comments

    Reviews

       

      코멘트작성

      ×

      제품문의

      ×

      PLAYER 이 앨범에 수록된 음원을 감상하실 수 있습니다.

      Desordem & Progresso